빛, 음악 그리고 아이디어로 시드니를 화려하게 물들이는 비비드 시드니 축제 VIVID Sydney

호주의 겨울이 시작되는 5월 이 되면 세계 곳곳의 디자이너와 예술가들의 작품으로 시드니 도심이 아름다운 빛들도 변화되어집니다. 아름다운 조명 작품들과 프로젝션과 설치 작품 등으로 서큘러키와 락스를 중심으로 달링하버까지 시드니 도시는 반짝이는 조명과 음악들도 가득 채워집니다.
겨울 시드시 도심의 상권을 부흥시키기 위해 2009년 시작된 비비드 시드니 축제는 이제는 매년 전세계150만명의 관광객 및 관람객이 참여하는 성공적이고 인기있는 축제입니다.

형형색색의 불빛의 조명 조형물과 혁신적인 조명 설치 작품 그리고 거대한 프로젝션들을 경험할 수 있는 세계최대 규모의 야외갤러리라고 할수 있습니다. 거대한 프로젝션들은 시드니의 건물들을 캔버스 삼아 불빛들을 발산하여 작품을 선보입니다.


출처: VIVID SYDNEY 공식 페이스북

오페라 하우스 건물에 투사되어지는 패턴 애니메이션과 그와 어우러지는 음악은 비비드 시드니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 기간에는 페리와 크루즈 그리고 수상택시들도 불빛들로 장식하고 크루즈 상품들을 선보여 축제에 동참합니다.

2016년 올해는 5월 27일부터 6월 18일까지 23일 동안 비비드 시드니 행사는 이루어지며 서큘러키, 락스, 달링하버와 마틴 플레이스 외에 로얄 보타닉 가든과 타롱가주도 축제에 동참하여 작품들을 전시한다고 하니 가족, 연인, 친구들과 함께 호주의 겨울을 즐겨보세요.

출처:
1) 비비드 시드니 공식 사이트http://www.vividsydney.com/
2) 호주관광청http://www.australia.com/ko-kr/events/2016/may/vivid-sydney.html

Eurovision Song Contest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 2016

2016 유로비전 콘테스트에 호주대표로 임다미씨가 선발되었다는 소식은 뉴스를 통해 아실거라고 생각합니다.

오늘은 5월 13일부터 시작되는 유로비전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

Eurovision Song Contest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는 올해도 61번째를 맞는 음악경연대회로 유럽방송연맹(European Broadcasting Union) 회원국 출신의 가수들이노래, 춤 등을 보여주고 순위를 가리는 유럽최대 음악경연대회로 현재는 비유럽권 국가들에게도 참여할수 있는 자격을 주기도 합니다.

1956년 첫대회를 시작으로 매년 대회가 개최되어왔으며 우승한 국가는 다음해 경연의 개최권을 가지게 됩니다. 올해는 작년 우승국가인 스웨덴의 스톡홀롬에서 5월 13일부터 15일까지 콘테스트가 이루어집니다.

2015년 유로비전60주년을 기념하며 1회성 게스트로 그랜드파이널에 호주를 초청하였으며 올해는 다른국가들과 함께 결선참가를 위한 준결승부터 참가하게 되었습니다.

2016년 유로비전에 호주대표로 선발된 된 가수는 임다미(Dami Im)로, 임다미는 한국에서 태어나 브리즈번으로 이주한 한국계 호주인으로 2013년 X Factor 라는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호주인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가수입니다.

Dami Im Sound of Silence
출처: sbs.com.au

임다미의 준결승 무대는 5월 13일에 있으며 준결승의 결과에 따라 15일 결승무대에 설수 있는 자격을 얻을 수 있습니다.

호주를 대표하여 유럽인들뿐만 아니라 전세계사람들에게 감동을 주는 무대를 보여주기를 그리고 좋은 결과 또한 있기를 바래봅니다.